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경기
수원시-천리포수목원 ‘맞손’수원수목원 조성 위한 식물유전자원의 수집 및 교류협력체계 구축
  • 김영묵 취재본부장
  • 승인 2019.12.04 20:47
  • 댓글 0

  염태영 수원시장(왼쪽)과 김용식 천리포수목원장(오른쪽)이 협약식 후 함께하고 있다

수원시가 수원수목원을 명품 수목원으로 조성하기 위해 국내 사립 수목원의 대표격인 충남 태안의 천리포수목원과 상호 협력을 약속했다.

수원시와 천리포수목원은 4일 오전 11시 수원시청 상황실에서 식물유전자원의 전시·보전·교육 등 상호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앞으로 ▲생물종다양성 증진을 위한 식물유전자원의 수집 및 교류 ▲식물유전자원 보전을 위한 공동 연구, 연구 기술지원, 자문 ▲식물 전시, 교육 관련 프로그램의 운영 및 공동 개발, 인적자원 교류 등을 협력키로 했다.

수원시는 이번 천리포수목원과의 협약을 통해 다양한 중요 식물 유전자원을 수원수목원에 도입하고 생물종다양성 보전 및 증진을 위한 노하우를 도입할 계획이다.

특히 지난달 국립수목원에 이어 이번에 천리포수목원과 협약을 맺음으로써 국내 양대 수목원의 전문성을 전수받아 수원수목원을 생태 랜드마크로 조성한다는 목표에 한걸음 다가설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수원시가 준비 중인 두 개의 수목원이 알차게 조성될 수 있도록 뜻깊은 협약에 응해준 천리포수목원에 감사하다”며 “넓고, 깊게 축적된 천리포수목원의 노하우를 수원수목원에 접목시킬 수 있도록 상호 협력 노력을 이어가자”고 말했다.

 

한편 수원시는 천천동 일월공원 내에 10만1500㎡ 규모의 첫 수목원 ‘수원수목원’ 조성을 추진 중이다. 수원수목원에는 습지원·암석원·숲정원·건조정원 등 생태정원, 장식정원·겨울정원·맛있는정원·빗물정원 등 다양한 식물과 정원연출 기법을 볼 수 있는 정원이 들어설 예정이다. 또 스토리텔링 연구를 통해 수목원에 수원의 특색을 입혀 오는 2022년 개장하는 것이 목표다.

김영묵 취재본부장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묵 취재본부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