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인천
[경원재 앰배서더 인천] 객실에서 ‘수라’를,,, 신 룸서비스 메뉴 2종 출시
경원재 앰배서더 인천-디럭스 스위트

경원재 앰배서더 인천은 2021 신축년을 맞이하여 신 룸서비스 메뉴로 '궁중 주안상'과 '프리미엄 구절판'을 출시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신 메뉴는 최근 언택트 서비스로 룸서비스가 호캉스의 트렌드로 자리를 잡으며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고객의 선호도가 높은 음식들로 다양하고 푸짐하게 즐길 수 있도록 구성했다.

경원재 앰배서더 인천-프리미엄 구절판

먼저, 우리나라 고유의 전통주와 그에 알맞은 안주로 구성된 '궁중 주안상' 메뉴이다. '궁중 주안상'은 모듬전, 조개술찜 그리고 마른 안주 등 부담 없이 가볍게 즐기기 좋은 메뉴로 구성되었으며 4가지 메뉴 세트와 6가지 메뉴 세트가 있다. 가격은 각각 60,000원과 88,000원이며 모든 세트 메뉴에는 전통주 1병이 함께 제공된다. 전통주는 삼양춘 탁주, 서울의 밤, 솔송주, 오메기주, 문배주 중에 선택 가능하다.

경원재 앰배서더 인천 - 주안상

다음으로 팔각형의 찬합에 9가지의 요리를 넣은 '프리미엄 구절판' 세트이다. 특히 쉐프의 정성을 가득 담아 보기에도 아름답고, 맛도 좋으며, 영양적으로도 균형이 잘 잡힌 세트 메뉴로 식전죽부터 밥, 국 그리고 디저트까지 푸짐하게 제공되어 한 끼의 식사로 제격이다. '프리미엄 구절판' 세트는 68,000원과 97,000원으로 두 가지 중 선택 가능하다.

'궁중 주안상'과 '프리미엄 구절판' 메뉴는 사전예약제로 최소 2시간 전 주문 시 이용 가능하며, 주문 시간은 오전 11시 30분부터 오후 8시까지이다. 자세한 내용은 앰배서더 호텔 그룹 통합 홈페이지(www.ambatel.com)에서 확인 가능하다.

경원재 앰배서더 인천은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이 소유하고 아코르 앰배서더 코리아가 위탁 경영하는 방식으로 운영하고 있다.

윤상호 대표기자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상호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