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인천
남동구, 아동이 살기 좋은 도시 조성을 위한 ‘아동친화도 조사’ 실시

인천시 남동구(구청장 이강호)는 아동이 행복하고 존중받는 아동친화도시 조성을 위해 1일부터 '아동친화도 조사' 실시한다고 밝혔다.

'아동친화도 조사'는 아동과 보호자를 대상으로 유니세프에서 지정한 표준 설문 조사지를 활용해 조사하고 결과를 분석하는 방식이다.

조사 대상은 놀이와 여가, 참여와 시민의식, 안전과 보호, 보건과 사회서비스, 교육환경, 주거환경 등 아동친화 6개 영역이다.

조사 기간은 15일까지로, 구는 인천 동부교육지원청과 아동관련 시설 등의 협조를 받아 초·중·고교생 소수집단아동, 미취학 아동의 부모, 초·중·고교생의 부모, 아동 관계자 등 총 1천800여 명을 대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이밖에도 설문에 참여하고 싶은 아동과 부모, 아동관계자는 남동구청 아동복지과나 관할 동 행정복지센터 방문을 통해 참여할 수 있다.

남동구는 이번 아동친화도 조사결과를 바탕으로 향후 구민의견을 수렴해 아동의 권익증진을 위한 구체적인 아동친화도시 조성전략을 수립할 계획이다.

이강호 남동구청장은 "아동친화도 조사는 남동구 아동권리실태를 파악하고 아동과 보호자의 의견을 정책에 반영할 수 있다는 점에서 의미가 매우 크다."며 "앞으로도 아동의 권리가 실현되는 아동친화적인 정책 추진을 통해 아동이 행복한 남동구가 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창재 취재본부장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재 취재본부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