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경기
안성시, 중소기업 운전자금 및 특례보증 이차보전 확대 지원
  • 김재선. 이용하 취재기자
  • 승인 2020.05.22 21:47
  • 댓글 0

시는 제2회 추경을 통해 코로나19로 직·간접적 피해를 입은 중소기업 지원을 위한 예산으로 운전자금 20억 원, 특례보증 16억8천만 원을 추가로 확보했다.

중소기업 운전자금의 융자규모를 당초 50억에서 100억 원으로 확대하고, 융자금에 대한 이차보전을 3%까지 확대해서 1년간 지원, 2~3년차는 기존과 동일한 1.5%~1.75%를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지원한도는 업체당 최대 2억 원이고 융자기간은 3년(1년 거치 2년 균분 상환)이다.

또한, 중소기업 특례보증의 보증규모를 당초 30억에서 90억으로 확대했으며, 특례보증지원을 통한 융자금에 대해서도 1년간 대출이자의 3%까지 이차보전 지원한다. 보증한도는 업체당 최대 2억 원 이내이다.

신청은 오는 25일부터 안성시 창조경제과로 방문접수하면 된다. 신청서류는 안성시청 홈페이지에서 다운로드가 가능하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이번에 자금지원 규모를 확대하고, 융자금에 대한 대출이자까지 이차보전 지원함으로써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들의 금융 부담을 낮춰 조금이나마 경영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안성시청 창조경제과 기업지원팀(☎031-678-2464)으로 문의하면 된다.

김재선. 이용하 취재기자  jaesun8283@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선. 이용하 취재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