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행정
시흥시 은행동『안전취약계층 전수조사 실시』사회안전망 구축
  • 장용수 취재본부장
  • 승인 2020.01.16 10:05
  • 댓글 0

시흥시 은행동(동장 강동식)은 지난 1월 10일부터 3월말까지 폭설과 한파에 따른 위험도가 높은 관내 독거노인 993명과 독거 거동불편 174세대에 대한『안전취약계층 전수조사』를 실시한다.

이번 전수조사는 은행동 복지사각지대 발굴 역할의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하고 있는 은행동희망울타리단(46명:통장)을 통해 진행 될 예정으로,『2020년 1분기 주민등록 사실조사』기간에 맞춰 전수조사가 병행된다.

희망울타리단이 가정을 방문해 독거노인 및 거동불편세대의 안부를 확인하고 건강‧영양 상태, 주거환경 등 생활실태와 복지욕구를 파악하고 생활고충을 살피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조사결과에 따라 고위험군으로 분류된 가구에 대해서는 공적서비스 또는 민간자원을 연계하고, 통합사례관리를 실시할 계획이다.

또한 고위험군 도움 필요 가구에 대해 2019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은행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협업특화사업인「독거노인 희망고리잇기사업」으로 결연 연계해 매월 안부 확인 및 고충사항 청취, 후원물품 연계 등 사후관리를 진행할 예정이다.

은행동은 전수조사에 앞서 독거노인 보호대책을 수립하고, 희망울타리단에게 독거노인 가구에 동절기 한파대비 행동요령을 전달하며 생활 및 건강상태 등 안부를 철저하게 확인해 달라고 당부했다.

 

장용수 취재본부장  jysp112@hanmail.net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용수 취재본부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