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행정
생활SOC 모범사례 화성시 동탄중앙이음터에서 사회관계장관회의 열려
  • 이용하 총괄 취재본부장
  • 승인 2019.10.11 20:25
  • 댓글 0

 

 

경기도 화성시  동탄중앙이음터 에서 10월11일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주재로 여성가족부장관, 문화체육관광부1차관, 국무조정실 경제실장, BH 사회수석, 사회정책비서관 및 경기도 교육감, 화성시장 등 관련 지방자치단체장, 화성오산교육장 동탄중앙이음터 센터장, 동탄중앙초등학교 교장 등 현장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제14차 포용국가 실현을 위한 사회관계장관회의가 열렸다.

이날 회의의 주요안건은 부처합동으로 생활SOC사업과 연계한 「학교시설 복합화 개선방안 및 정부가 문화·체육·보육 등 일상생활과 밀접한 SOC를 하나의 부지에 연계 건립하는 생활 SOC 사업을 본격 추진함에 따라 복합화 사업의 우수사례로 꼽히는 동탄 이음터를 방문해  관련 지방자치단체장등과 사업에 대한 지역 현장 의견을 전달하고, 정책의 현장 적합성을 높이기 위한 방안을 논의 하였다.

생활SOC사업은 국․공립 어린이집(복지부), 공동육아실(여가부), 문화교실 및 동아리실(문체부) 등 중앙부처의 정책과 지자체 자체 사업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학교 정규교과과정과 연계해 질 높은 학습을 지원하고 지역주민 대상 평생교육사업도 운영해 영유아부터 노인까지 찾는 마을공동체 거점 공간으로 발전하고 있다.

 이음터 사업이란? ‘학교와 마을, 학생과 주민을 잇는다’라는 의미로 예산과 공간의 한계 때문에 급증하는 신도시 인구를 수용할 문화·교육시설이 부족함에 따라 학교 부지에 교육·문화·복지 복합 시설을 건립하고 연접한 공원에는 기존보다 큰 운동장을 조성해 학생과 지역주민이 함께 이용하는 시설로  동탄중앙 이음터를 토지는 경기도교육청 제공하고 공간은 화성시가 건립하였다.

이날 회의에는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회장(수원시장), 화성시장, 오산시장, 광명시장, 서울 은평구청장 등 자치단체장들이 참석하였다.

한편 교육부 보고에서 복합화 사업 개선방안은 사업 발굴 단계에서부터 지역주민을 포함한 각 지역 주체들이 참여하는 협의체를 구성하여 현장 여건과 특성을 고려한 복합화 시설을 선정한후 시설 설계단계에서는 학교와 학부모들의 우려를 해소하기 위하여 학생의 학습권과 안전을 최우선적으로 고려하기로 했다.

특히 운영과정에서 학교와 지자체 등 이해관계자의 갈등을 최소화하기 위해 소유·운영·관리책임의 분담체계를 명확하게 구분한 법적·제도적 장치를 신속히 마련할 예정이다.

또한 학생 학습권과 안전 보장방안, 시설 유지관리 및 안전관리 책무, 지역협의체 구성 등에 대한 내용을 담은「학교복합시설 설치‧운영에 대한 표준 조례안」을 올해 안에 마련하여 지자체에서 활용하도록 배포할 계획이다.

이에 서철모 화성시장은 “학교복합화 사업의 국비 지원 상향과 사립학교에 대한 지원이 필요하다”고 건의하며, “앞으로도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열려 있는 이음터에서 시민들이 육아부담을 덜고 다양한 교류를 통해 배움의 기회를 넓혀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용하 총괄 취재본부장  6046512@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하 총괄 취재본부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