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사회
부천시치매안심센터, 소사동 2~4통 치매안심마을로 지정

부천시보건소 부천시치매안심센터는 치매안심마을로 소사동 2~4통을 지정하고 지난 6월 5일 운영위원회 간담회와 위촉식을 가졌다.

치매안심마을이란 치매에 대한 지역주민의 이해를 바탕으로 치매환자와 가족들이 지역사회에서 더불어 살아갈 수 있는 치매 친화적 안심공동체다.

이에 지역사회 민·관 기관, 시설 등의 참여와 협력체계를 구축하고자 치매안심마을 운영위원회를 구성했다. 운영위원회에는 부천시보건소, 소사동 주민자치위원회, 사회적 협동조합 건강한세상, 바르게살기협의회, 국민건강보험공단 북부지사, 원미경찰서 등 부천시의 기관과 주민이 참여해 치매안심마을 운영방안을 논의했다.

치매안심마을로 지정된 소사동 2~4통에서는 치매예방 및 조기발견, 치매 돌봄 기능강화 등을 집중 지원하고, 60세 이상 주민 대상 치매선별검사 전수검진 실시, 치매안심마을지킴이 양성 및 활동, 치매어르신 지원 및 맞춤형 사례관리 등 치매 친화적 환경 조성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실시할 계획이다.

정해분 부천시보건소장은 “치매안심마을에는 주민의 관심과 자발적인 참여가 필요하다”고 강조하며 “치매를 조기에 발견하고 치매 어르신도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치매안심마을을 조성하도록 힘을 합쳐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효정 기자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효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