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포토
BIFAN, 제 72회 칸국제영화제 ‘판타스틱 7’에 선정전세계를 대표하는 판타스틱 영화제로 인정 받아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BIFAN)가 세계 7대 영화제로 약진한다. 제72회 칸국제영화제가 올해 런칭한 '판타스틱7'을 통해 전 세계를 대표하는 국제판타스틱영화제로 자리매김한다.

판타스틱 7은 칸국제영화제가 새롭게 선보이는 판타스틱 장르 활성화 프로그램이다. 상호 네트워크를 구축, 글로벌 인재 육성과 판타스틱 장르 영화의 발견 및 발전을 위해 올해 출범시켰다. 7대 판타스틱 영화제가 선정한 프로젝트들이 칸 필름마켓(Marché du Film)에 자동 진출, 세계 영화인들에게 선보이는 프로그램이다. 판타스틱 7에는 BIFAN을 비롯해 시체스•토론토•사우스바이사우스웨스트•과달라하마•카이로•마카오국제영화제들이 선정되었다.

7대 영화제는 칸 필름마켓 기간인 5월 19일 판타스틱 장르 프로젝트 1편을 각각 피칭하고 1대1 미팅 후 ‘판타스틱 믹서’ 리셉션에 참가한다.

BIFAN은 김수영 감독의 <능력소녀(SUPERPOWER GIRL)>를 선보인다. 2018 BIFAN의 NAFF 잇 프로젝트의 공식 선정작으로 특별한 능력을 통해 인기를 얻게 되지만 결국 비극적인 결과를 맞는 소심한 소녀의 이야기를 그렸다.

BIFAN 관계자는 “지난 3년 동안 수많은 프로젝트를 고려했고 글로벌 공동제작과 투자에 큰 잠재력을 가진 <능력소녀>를 선정했다"면서 "칸국제영화제에 <능력소녀>를 소개하게 된 것을 자랑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칸국제영화제를 통해 전 세계를 대표하는 판타스틱 장르 영화제로 인정받은 BIFAN은 앞으로도 판타스틱 장르 영화 발전에 앞장설 예정이다. 제23회 BIFAN은 오는 6월 27일부터 7월 7일까지 11일간 부천시 일대에서 관객 및 영화인들과 함께한다.

윤효정 기자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효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