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경제
경기도, 소상공인 온라인 오픈마켓 판로 지원

경기도가 도내 소상공인의 온라인 오픈마켓 입점을 지원해 판로 확대에 힘쓰기로 했다.

경기도는 ‘2019 경기도 소상공인 온라인 판로지원 사업’에 참여할 업체를 모집한다고 16일 밝혔다.

쿠팡, 11번가, 이메프 등 국내 온라인 오픈마켓에 입점을 희망하거나 이미 입점한 도내 소상공인이 지원할 수 있으며, 이미 입점한 소상공인은 최근 1년간 온라인 오픈마켓 매출액 2억원 이하인 경우 신청할 수 있다.

올해 47개 업체를 지원하며, 1개 업체 당 온라인 오픈마켓 2개 이내에서 입점초기비용(자료제작비 등)과 수수료(입점 수수료, 판매대행 수수료 등)를 최대 200만원까지 지원한다.

이번 사업은 오픈마켓의 확대 추세에 발맞춰 온라인 시장에 이미 진출하거나 진출하려 하는 소상공인에게 마케팅 비용을 지원함으로써 영업이익 확대에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신청방법은 온라인 이지비즈(www.egbiz.or.kr)에 회원 가입을 하고 신청서를 작성한 다음,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소상공인지원센터에 우편 접수하거나 방문하여 신청할 수 있으며, 신청기한은 5월 3일까지다.

최근 3년 이내 경기도의 소상공인 가업승계 지원사업이나 특화기술개발 지원사업에 참여한 업체, 유망사업 성공패키지 수혜 업체, 소공인 집적지구 입점 업체와 최근 2년 내 정규직 일자리 창출 업체는 가점을 받을 수 있다.

박승삼 경기도 소상공인과장은 “온라인 거래 확대와 내수 침체로 판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에게 온라인 오픈마켓 입점이 새로운 마케팅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소상공인지원센터(031-259-7414)나 경기도 소상공인과(031-8030-2983)로 문의하면 된다.

윤상호 대표기자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상호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