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인천
부평공원 소녀상·징용노동자상 봄맞이 새단장

부평구(구청장 차준택) 부평3동 통장자율회는 봄을 맞아 지난 4월 12일 관내에 있는 평화의 소녀상과 일제강점기 강제징용 노동자상을 찾아 동상을 닦고 주변을 청소하는 등 역사를 되새기는 시간을 가졌다.

평화의 소녀상과 강제징용 노동자상은 지난 2016년과 2017년 세워졌으며 일제 강점기 미쓰비시 공장이 자리했던 부평공원에 위치하고 있다.

김광숙 통장자율회장은 “추운 겨울을 보낸 소녀상과 징용노동자 상을 깨끗하게 하고 새 목도리를 둘러주는 시간을 가지니 보람있었다”며 “앞으로도 부평공원을 찾는 시민들이 동상들이 세워진 의미를 되새기며 우리의 역사를 기억해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윤상호 대표기자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상호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