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알림
유영록 김포시장 퇴임…"큰 사랑 잊지 않겠다"“정하영 당선자의 역사적 성과 도와 달라"
유영록 김포시장이 퇴임식에 앞서 직원들과 인사하고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

유영록 김포시장이 민선5·6기 8년간의 목민관 생활을 마무리했다.

29일 오후 김포아트홀에서 열린 퇴임식에는 시민, 내빈, 직원 등 500여 명이 참석했다.

퇴임식은 재직기념패 증정, 이임사, 재임 8년을 되돌아보는 동영상 상영, 합창 순으로 진행됐다.

유 시장은 퇴임사에서 "역동적인 변화와 발전을 거듭했던 8년이었다"며 "변함없는 지지, 성원과 베풀어 주신 큰 사랑을 결코 잊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어 유 시장은 "김포시는 성장 잠재력이 무궁무진하고 지속적으로 발전할 것"이라며 "민선7기 정하영 당선자가 역사적인 성과를 이룰 수 있도록 모두가 나서 도와 달라"고 당부했다.

유 시장은 퇴임식에 앞서 청사를 순회하며 직원들과 작별 인사를 했으며, 국·소장들과 함께 현충탑을 참배했다.

유 시장은 김포한강로, 시도1호선 개통과 광역급행·2층·전기버스 도입, 중학교에 이은 고등학교 무상급식 확대, 청소년육성재단 출범, 고촌·장기·풍무 도서관 착공 등 교통과 교육 정책에 집중했으며 문화 인프라 확충에 힘썼다.

윤상호 대표기자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상호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