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문화·예술
가좌노인문화센터, 설 명절 맞아 독거 어르신 고독감 해소 나서노인맞춤돌봄 대상자 「행복빚기, 마음빚기」프로그램 진행

인천서구시설관리공단(이사장 김남기) 가좌노인문화센터에서는 최근 코로나19 장기화로 설명절에도 가족모임이 제한돼 고독감과 소외감을 느끼는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어르신들을 위해 ‘설맞이 맞춤돌봄서비스’ 를 진행 한다고 밝혔다. 

‘설맞이 맞춤돌봄서비스’는 연휴 장기화로 고독사 등 위험에 노출된 어르신의 안전을 위해 전담 사회복지사와 생활지원사 17명을 투입해 대상자의 연휴 직 전‧후 안부확인을 집중적으로 제공한다. 또한, 우울감 해소를 위해 밀키트를 제작하여 어르신과 생활지원사가 1대 1로 「행복빚기, 마음빚기」 만두 만들기 프로그램을 진행하여 함께 나누는 설명절을 미리 즐기고, 이에 더해 가족들과의 영상 통화 프로그램 지원으로 어르신들이 멀리서나마 자녀들이나 어린 손자들의 얼굴을 보며 덕담을 나눌수 있도록 정서적 지지를 제공한다. 

가좌동 김OO 어르신은 “지난 추석부터 만나지 못한 자녀에 대한 그리움이 컸는데, 생활지원사가 이렇게 찾아와 함께 만두도 빚고 담소를 나누니 제대로 설을 맞이하는거 같아 기분이 좋다”라고 말했다. 

공단 이사장은 “명절은 어렵게 홀로 사는 어르신들의 외로움이 더욱 커지는 시기이므로 이웃과 사회의 따뜻한 관심이 필요하다”며 “가좌노인문화센터는 어르신들이 지역사회 내에서 안전하고 행복한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서비스를 확대해 나아가는 등 지속적으로 노력 하겠다”고 전했다.

윤상호 대표기자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상호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