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인천
계양구, 폭설에 따른 제설 총력 대응

인천 계양구(구청장 박형우)는 12일 오후부터 내리기 시작한 눈으로 인한 안전사고 예방과 주민 불편 최소화를 위해 제설 작업에 총력을 기울였다.

이날 오후 인천지역에 대설주의보가 발효됐으며 계양구청 위치한 적설계에 2.8cm의 적설량이 관측됐다.

계양구는 눈이 오기 전 제설차량 19대, 인력 43명을 투입해 관내 주요도로와 간선도로에 제설제를 살포해 눈이 쌓이지 않도록 선제적으로 조치했다.

행인의 미끄럼 사고 등을 예방하기 위해 공무원 160여 명을 동원해 인도와 버스정류장 등의 제설작업을 실시했다.

구 관계자는 “겨울철 일기예보, 기상상황 등을 면밀히 살펴 눈 예보 시 제설제 사전살포, 비상근무조 편성 등 선제적으로 대응해 주민 불편 최소화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주민들께서도 내 집 앞, 내 점포 앞 눈 치우기에 적극 동참해 나와 이웃의 안전을 위해 힘써 달라”고 말했다.

윤상호 대표기자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상호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