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정치·지역정가
안산시, 버스·택시 운수종사자 3천885명 코로나19 전수검사 실시5일 동안 임시 선별검사소 4곳에서 무료로 전수검사를 시행하고 있다.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해 대중교통 운수종사자 3천880여명을 대상으로 선제검사를 실시하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관내 택시운수 종사자는 모두 2천875명으로, 지난 11일부터 오는 15일까지 5일 동안 임시 선별검사소 4곳에서 무료로 전수검사를 시행하고 있다.

아울러 버스운수 종사자 1천10명도 코로나19 검사를 지난 7일부터 이날까지 선제적으로 실시, 코로나19 확산 차단에 나서고 있다.

시는 시민에게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대중교통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버스 1회 운행 후 소독 ▲택시 및 택시 차고지 소독 ▲마스크 착용 의무화 등을 추진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대중교통 종사자에 대한 선제검사로 코로나19 추가 확산을 막는데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장용수 취재본부장  jysp112@hanmail.net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용수 취재본부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