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경찰.검찰
제30대 백학선 인천해양경찰서장 취임취임식 생략, 인천지역 치안현황 점검으로 업무 시작
백학선 신임서장 출동 함정 및 파출장소 화상회의

인천해양경찰서는 백학선 총경이 12일 인천해양경찰서 제30대 서장으로 취임했다고 12일 밝혔다.

신임 백학선 서장은 취임식을 생략하고 해상치안상황보고를 청취하고 출동 세력과 경비 상황 등 인천해양 치안에 대한 전반을 점검하는 것으로 업무를 시작했다

백 서장은 “국민을 먼저 생각하고 국민이 원하는 해양경찰이 돼야 한다”며 “끊임없는 노력과 훈련으로 국민이 바다는 안전하다는 믿음을 주기 위해 최선을 다 해달라”라고 당부했다.

서울 출신인 백 신임 서장은 1997년 경위로 해양경찰에 임관했다. 이후, 서해 5도 특별경비단장, 남해지방 해양경찰청 경비과장, 해양경찰청 교육훈련 담당관 등을 역임했다.

신동삼 前서장은 6월 30일 정년퇴임을 앞두고 공로연수 파견근무를 명 받았다.

윤상호 대표기자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상호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