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경찰.검찰
인천해경, 경비함정 경찰관 코로나19‘양성’판정

인천해양경찰서에 따르면 경비함정에 근무하는 A모(남, 49세) 경찰관이 코로나19 양성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0일 밝혔다.

해경에 따르면, 경찰관 A씨는 감기·몸살 증상으로 17일부터 병가를 신청 집에서 휴식 중 19일 연수구 보건소를 방문 코로나 검사를 받고 20일 인천 연수구 보건소로부터 코로나19‘양성’ 판정을 통보받고 곧바로 격리 조치됐다.

이어 경비함정을 임시폐쇄 조치와 함께 방역 조치했다. 또 해경은 A씨와 함께 근무한 밀접 접촉자를 대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했다.

해경은 방역당국의 역학조사 결과에 따라 접촉자 등에 대해 자가격리와 검사 등을 할 예정이다.

인천해경 관계자는 “인천시 보건당국과 협력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해상치안 공백이 없도록 만반의 조치를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윤상호 대표기자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상호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