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문화·예술
파주도시관광공사, ‘첼리스트 송영훈의 클래식 속으로’ 개최

파주도시관광공사(사장 손혁재)가 오는 20일(금) 베토벤 탄생 250주년 기념 특별공연을 개최한다.

국내 최정상급 연주자들로 구성된 앙상블‘같음’이 베토벤의 명곡 ‘운명 교향곡’을 연주한다. ‘어두움과 고난을 헤치고 광명과 환희로!’를 응축해 담아낸 베토벤의 ‘운명’은 코로나19 확산으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시민들에게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를 담아낼 전망이다.

이번 연주회는 특별히 첼리스트 송영훈이 함께한다. 완벽한 기교와 따뜻한 감성을 겸비한 송영훈은 줄리어드 음대 등을 졸업하고 대통령상을 수상한 국내 최정상급 첼리스트이다. 화려한 연주활동 외에도 KBS라디오‘송영훈의 가정음악’을 진행하며 매주 대중들에게 클래식 음악을 소개하고 있다. 에드워드 엘가의 첼로 협주곡을 통해 송영훈의 감동적인 선율이 한껏 기대된다.

공연은 객석 띄어앉기로 진행되며 전자출입명부와 공연 중 마스크 착용 등 철저한 방역체계 속에 진행된다. 특히, 입장료 대신 마스크를 기부하는‘마스크 기부 1004’캠페인도 함께 진행되어 코로나19를 극복할 이웃사랑의 따뜻한 온기를 시민과 함께 나눌 예정이다.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방방곡곡문화공감 공모사업 선정을 통해 추진하는 이번 공연은 파주문화시설 홈페이지(www.pajucf.or.kr)에서 예매 가능하다.

공연일시_ 2020.11.20.(금) 오후7시 30분 / 운정행복센터

문의)950-1853

 

윤상호 대표기자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상호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