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문화·예술
한국만화영상진흥원, 코로나19 극복 캠페인 통해 취약계층 응원부천국제만화축제 협찬금으로 관내 요양원 및 치매 관련 시설에 만화 나눔

한국만화영상진흥원(원장 신종철, 이하 진흥원)이 12일 취약 계층을 위한 코로나19 극복 캠페인 기증식을 진행하고 만화 나눔 활동을 이어간다.

코로나19 극복 캠페인 기증식은 12일 오후 2시 한국만화영상진흥원 홍보관에서 신종철 한국만화영상진흥원장, 조관제 부천국제만화축제 운영위원장, 김재섭 부천시 노인장기요양시설협회장, 유베이스 기업문화팀 등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됐다.

코로나19 극복 캠페인은 코로나19로 요양시설의 어르신들이 가족면회 제한 등의 조치가 이어지며 육체뿐만 아니라 정서적으로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부천 지역사회 어르신들과 함께하며 위로를 전하기 위해 기획됐다.

캠페인은 ㈜유베이스 기부를 통해 마련된 부천국제만화축제 협찬금 500만원으로 진행되며, 부천 관내 취약 계층인 요양원 및 치매 관련 시설 150여개 소에 심우도 만화 <우두커니> 단행본과 심우도 팀이 제작한 응원 포스터를 배포하는데 전액 사용된다.

2020년 부천만화대상 수상작인 <우두커니>는 치매 아버지를 모시고 살아가는 평범한 신혼부부의 이야기로, 아버지의 치매로 고통 받는 상황 속에서도 지난 시간이 주는 행복했던 순간들을 반추하면서 평범한 삶의 소중함을 깨닫게 해주는 작품이다. 세 가족의 평범하고 따뜻했던 이야기를 통해 요양시설의 어르신들과 가족들에게 위로가 되고 공감이 되었으면 하는 바람을 담아 기증한다.

한국만화영상진흥원 신종철 원장은 "코로나19로 정서적으로 혹은 신체적으로 큰 고통을 받고 있을 어르신들에게 만화를 통한 희망과 나눔을 전파하는 계기가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취약계층을 위한 기부 및 나눔 활동에 동참하면서 시민과 함께 하는 부천국제만화축제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윤상호 대표기자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상호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