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인천
계양구, ‘갈현1지구’ 임시경계점표지 설치 본격시행

인천 계양구(구청장 박형우)는 10월 12일부터 2020년도 지적재조사지구로 지정된 ‘갈현1지구’에 대해 임시경계점표지 설치를 본격적으로 시행한다.

지적재조사사업은 100여 년 전 일제강점기에 평판과 대나무자 등 낙후된 기술로 만든 종이지적을 다시 조사·측량하여 디지털지적으로 전환하는 사업으로 한국형 스마트 지적의 완성을 목표로 삼고 오는 2030년까지 장기적으로 추진하는 국가사업이다.

‘갈현1지구’는 갈현동 84-1번지 일원으로 220필지, 174,396㎡이며, 그동안 토지현황과 건축물현황에 대한 지적재조사측량 결과를 토대로 현장사무소 운영 등을 통해 토지소유자와 합의된 경계에 대해 임시경계점표지를 설치한 후 경계결정과 지적공부정리 등 제반과정을 거쳐 2021년 5월까지 사업을 완료할 예정이다.

구 관계자는 “지적재조사사업이 완료되면 경계분쟁이 사라지고 재산 가치가 향상돼 토지소유자의 재산권보호와 국토의 효율적인 관리에 기여하게 될 것”이라며 “임시경계점표지 설치 시 토지소유자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당부했다.

윤상호 대표기자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상호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