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인천
인천송도소방서, 추석명절 대비 관계인 자율안전관리 추진

인천 송도소방서(서장 서상철)는 화재로부터 안전한 추석 명절을 만들기 위한 화재안전대책의 일환으로 관계인 자율안전관리 강화대책을 추진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대책은 명절을 앞두고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연일 100명대를 유지하는 상황을 감안하여 대상물 방문 점검이 아닌 관계인 중심의 자율안전관리 체계 강화를 유도하는 방식으로 추진한다.

우선 추석 명절에 많은 시민들이 이용할 것으로 예상되는 대형마트, 호텔 등 다중이용시설 14개소에 대해 비대면 화재예방 컨설팅을 진행한다. 관계자가 소방시설 및 피난·방화시설에 대해 안전점검을 실시하고 그 결과를 소방서에 통보하면 점검 결과에 맞는 컨설팅을 추후 진행하는 방식이다.

김원석 소방특별조사팀장은“코로나19 확산세 속에서도 빈틈없는 화재안전대책으로 시민이 안전하고 행복한 추석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며 “다중이용시설의 영업주와 산업시설의 관계자께서도 명절 전 화재예방에 대한 관심을 더욱 강화해주기를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이창재 취재본부장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재 취재본부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