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정치·지역정가
안산시, 제2차 안산산업역사박물관 소장품 공개 구입현재까지 1만 여 점 유물 수집, 2차 소장품 공개구입 통해 전시주제별 유물 보완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단원구 화랑유원지에 조성되는 산업역사박물관에 전시될 유물을 공개 구입한다고 10일 밝혔다.

2차로 진행되는 이번 구입대상 유물은 안산과 대한민국 산업분야의 발전과 변화에 기여한 유물과 역사적·문화적·학술적 의미를 지닌 유물 및 안산지역 생활사 및 시민사회 관련 자료다.

현재까지 1만여 점의 유물을 수집한 시는 2차 공개 구입을 통해 전시주제별 유물을 보완할 방침이다.

세부적으로는 ▲안산 소재 기업에서 생산된 분야별 기계 및 생산품(전기전자·출판인쇄·섬유염색·자동차·도금화학·기계철강·제작·식품) ▲1960~80년대 한국 경제발전상을 보여주는 산업역사 자료 ▲산업분야 종사 기업인·근로자의 개인물품 및 기록 ▲안산지역 생활사 및 시민사회 관련 자료 등이다.

시는 박물관 사전평가 후 통과된 서류에 한해 유물매도희망자(단체)에게 개별 연락해 실물접수를 진행할 예정이며, 구입한 유물은 안산산업박물관의 개관 전시 및 교육 자료로 활용될 예정이다.

소장품 판매를 희망하는 경우 안산시청 홈페이지(http://www.ansan.go.kr)에 접속한 뒤 고시/공고 메뉴에서 신청서류를 내려 받아 이달 15~17일 사이 이메일과 우편으로 접수하면 된다.

제2차 유물공개구입에서는 개인소장가, 문화재매매업자 및 법인 또는 단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나, 소장 경위 및 출처, 소유권이 불분명한 자료는 매도신청이 불가능하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안산시 문화예술과(031-478-7672)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안산산업역사박물관은 수도권 최대 산업단지이자, 국가 산업발전의 뿌리 역할을 담당한 반월·시화국가산업단지의 상징적 의미와 역사성을 담아 조성되며 2022년 초부터 시민에게 공개될 예정이다.

장용수 취재본부장  jysp112@hanmail.net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용수 취재본부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