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문화·예술
화성시 지역사 연구 및 역사박물관 전시·교육 자료 활용위한 유물 구입 나서8월 3일부터 12일까지 접수…불법 유물은 매도 신청 불가능

 

화성시가 지역사 연구 및 역사박물관 전시·교육 자료로 활용하기 위해 2020년 제2차 화성시 역사박물관 유물구입에 나선다고 30일 밝혔다.

구입 대상은 전근대부터 근현대(1980년대)시기 화성지역 관련 문헌류, 민속자료, 생활사 자료, 회화류, 엽서·사진류 등이며 중점 구입 대상은 ▲화성지역의 대표적인 역사 인물 관련 유물 ▲조선시대 관아 행정 관련 유물 ▲조선시대 복식 유물 ▲화성지역의 염업 및 간척 관련 유물 등이다.

신청자격은 개인소장자(종중 포함), 문화재매매업자, 법인 등 누구나 참여가 가능하며 도굴, 도난, 밀반입 등 불법적인 행위와 관련된 유물은 매도 신청이 불가능 하다.

매도신청은 오는 8월 3일부터 12일까지이며 화성시 및 화성시 역사박물관 홈페이지에서 신청서 다운로드 후 등기우편 또는 이메일(min1221@korea.kr)로 접수하면 된다.

한편, 화성시는 지난 6월 2020년 제1차 화성시 역사박물관 유물구입에서 총 65건 255점의 유물을 구입했으며 주요 유물로는 용주사 토지매매명문, 이규영의 조선문전, 가마, 말안장, 쌍호흉배 등이 있었다고 전했다.

 

 

 

이용하 총괄본부장  6046512@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하 총괄본부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