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경기
오산시 취약계층 대상 ‘찾아가는 수돗물 안심 방역서비스’ 제공희망가정 37가구 대상 수질검사 및 급수설비 세척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오는 8월말까지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수돗물 안심 방역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찾아가는 수돗물 안심 방역서비스’는 최근 인천 지역에서 시작된 유충 발생이 전국적으로 확산되면서 시민 불안감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자칫 소외될 수 있는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 계층 등 사회적 취약계층 37세대에 대해 진행된다고 전했다.

수도 관련 전문업체가 가정을 방문해, 수돗물 수질검사와 급수설비 세척·소독 등을 실시해 수돗물에 대한 신뢰를 제고할 계획이다.

오산시는 30일 현재까지 4건의 수돗물 유충 의심신고가 접수됐으며, 전문기관의 분석결과 이물질과 수돗물에서 살 수 없는 나방파리 유충으로 밝혀졌다.

또한, 배수지 등 수도시설물에 대한 긴급 점검 결과 수돗물 품질에 이상이 없는 것으로 밝혀졌다.

강래출 수도과장은 “수돗물 유충사례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어 수돗물 안정성에 대한 시민들의 불안이 커지고 있는 상황에서, 사회적 취약계층에 대한 찾아가는 수돗물 안심 방역서비스가 수돗물 안전망에 대한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고 말했다.

 

이용하 허만범 기자  6046512@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하 허만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