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인천
인천경제청, 건설공사에 지역업체 참여 늘리는데 힘 쏟아대형 건설사·인천전문건설협회 등과 간담회 개최…지역업체 참여 확대 등 당부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이 IFEZ(인천경제자유구역) 내 각종 건설공사에 지역업체의 참여 확대와 하도급 참여율 향상을 위해 힘을 쏟고 있다.

인천경제청은 1일 송도국제도시 G타워에서 대형 건설사·인천전문건설협회 등과 지역건설산업 활성화를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간담회에는 김정호 인천경제청 도시건축과장, 정하음 인천전문건설협회 회장과 임원, 인천경제자유구역(IFEZ)에서 대형 건설공사를 시행하고 있는 현대건설, SK건설, 호반건설 등 5개 건설 현장의 현장대리인과 외주구매 담당 부서장 등이 참석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지역건설업체의 하도급률 향상을 위한 상호 협력 방안과 공사 발주 시 지역업체의 입찰 참여 등과 관련한 구체적 방안을 협의했다.

특히, 인천경제청에서는 민간 대형 건설업체에 대해 지역업체의 하도급 참여율 목표를 40% 이상으로 하여 지역업체의 수주가 더욱 확대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김정호 인천경제청 도시건축과장은 “앞으로도 관련 업체·협회 등과의 지속적인 소통과 건축심의 및 인허가 등에 대한 적극적인 행정지원을 통해 IFEZ 내에서 시행되는 각종 건설공사에 지역업체의 하도급 참여율을 극대화하는 한편, 지역건설인력 및 건설자재·장비 사용률을 더욱 높이는 등 대형 건설사와 지역건설업체의 동반 성장과 지역건설산업 활성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윤상호 대표기자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상호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