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안산시, 2019년 공공데이터 제공 운영실태 평가 우수기관 선정기초지자체 226개 중 최상위 기관에 뽑혀…지난해보다 14.6점 상승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행정안전부가 중앙행정기관, 지방자치단체, 공공기관 등 520개 기관을 대상으로 실시한 ‘2019년 공공데이터 제공 운영실태 평가’에서 우수등급을 받았다고 28일 밝혔다.

지난해 9~12월 진행된 평가는 ‘공공데이터의 제공 및 이용 활성화에 관한 법률’에 따라 공공기관의 공공데이터 관리체계·개방·활용·품질·기타 5개 영역을 평가하는 제도다.

평가에서 시는 공공데이터 제공책임관과 실무담당관을 임명하고 자체 교육을 실시하는 등 기관의 데이터 역량 강화를 위한 노력을 인정받아 관리체계영역에서 만점을 받았다. 또 ▲개방계획에 따른 충실한 개방 이행 ▲개방데이터 활용도가 낮은 데이터에 대한 원인 분석과 대안 제시로 활용도를 높인 점 등 다양한 지표에서 1등급을 받는 등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이 같은 노력으로 시는 2018년 평가보다 14.63점이 상승했으며, 5개 평가 영역 18개 지표 모두에서 같은 평가그룹인 226개 기초자치단체의 평균(62.85점) 보다 높은 수준인 87.33점을 기록해 49개 우수기관 중 하나로 선정됐다.

시 관계자는 “모두가 공유할 수 있는 양질의 공공데이터를 지속적으로 개방해 민간의 창의적 활용이 확대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장용수 취재본부장  jysp112@hanmail.net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용수 취재본부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