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사건사고
인천해경, 양식장 해삼 채취 다이버 3명 구조양식장 작업 중 선박 스크루에 어망이 감겨 표류

인천해양경찰서(서장 신동삼)는 양식장에서 해삼 샘플 채취 작업 중 스크루에 어망이 감겨 다이버 3명과 선박을 구조했다고 15일 밝혔다.

금일 오전 9시 14분경 인천 옹진군 자월면 간서 인근 해상에서 A호(4.9톤, 승선원 5명)가 양식장 해삼 샘플 채취 작업 중 스크루에 어망이 감겨 있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인근 연안구조정을 긴급 출동시켰다.

확인 결과, A호는 어망이 복잡하게 감겨 제거가 불가하며 샘플 채취 다이버 3명이 강한 조류에 의하여 해상에 표류하고 있어 인근 항해 중인 B호에 구조를 요청하여 2명을 구조하였고 심한 너울로 연안구조정이 접근이 불가하여 경장 진덕훈이 입수하여 다이버 1명을 구조 완료하였다

이들은 금일 오전 8시 30분경 자월도에서 양식장 해상 샘플 채취 차 출항하였으며, 선박과 승선원은 안전하게 자월도에 하선 조치하였다

인천해경은 사고 발생 시 경험에 의존하지 않고 신속하게 신고하여 큰 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며 사고 시 신속한 신고를 당부하였다.

윤상호 대표기자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상호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