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인천
계양구 촘촘한 복지안전망 구축으로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앞장서

인천 계양구(구청장 박형우)는 관내 전입자 및 가구원이 사망한 주민을 대상으로 위기상황을 확인하여 복지상담을 지원하는 시스템을 도입하여 복지사각지대 발굴에 나선다고 밝혔다.

구는 취약계층이 잦은 전출입 현상을 보이는 점에서 착안, 전입신고서에 복지상담 지원여부를 기재하는 문항을 만들어 요청자에 대해 바로 복지상담을 연계하는 원스톱 서비스를 도입하였다. 아울러 사망신고서에도 동일 서비스를 제공하여 유가족에 대한 복지상담 지원으로 주소득자 사망으로 인한 정신적․경제적 어려움을 확인하여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지원하고 있다.

이 외에도 구는 촘촘한 복지안전망 구축으로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앞장서고자 신규 방안들을 마련하여 추진 중이다. 올해 계양구 모든 가정에서는 복지상담 전화번호가 인쇄된 주민세 고지서를 받게 된다. 관내 주민 누구나 도움이 필요할 때 복지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전 구민에게 발송되는 주민세 고지서에 복지상담 전화번호를 기재하여 필요시 도움을 요청할 수 있게 하였다.

아울러 지방세 체납자 중 어려움을 겪는 위기 가구에 대해서도 복지상담 지원에 나선다. 지방세 체납자 실태조사 시 복지상담 안내문을 배부하여 도움이 필요한 주민에게 복지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구 관계자는 위기상황에 놓인 취약계층을 발굴하기 위한 이번 강화대책으로 도움이 필요한 세대에 맞춤형 복지서비스가 지원․연계되어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주민에게 희망의 손길이 뻗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윤상호 대표기자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상호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