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인천
인천시, 해외입국자 중 인천시민 코로나19 무료 검사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정부의 전면검역 시행(3.22일) 전 유럽과 미국 등에서 입국한 인천시민을 대상으로 코로나19 무료 전수검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시는 3. 24일 현재 해외입국자 중 총 41명이 자진 신고하여 검체 검사를 완료했으며 3명의 확진환자를 조기에 발견함으로써 지역사회 전파 방지에 총력을 다 하고 있다.

정부의 전면검역 시행(3.22일) 전 입국자에 대한 선제적 전수검사 결과 코로나19 양성 판정된 3명은 지난 3. 20일 독일에서 입국한 유학생과 같은 날 미국에서 입국한 뉴욕시 방문자이고, 3.21일 뉴욕에서 입국한 유학생으로 이들은 모두 인천의료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전수검사 대상은 3. 2일 ~ 3. 21일 동안 유럽(이탈리아, 스페인, 프랑스, 독일, 영국, 스위스 등)과 미국(캐나다 포함)에서 입국한 인천 거주자(주소지 기준)로 무료 전수검사를 진행하고 있고, 여권과 신분증을 모두 소지하여 주소지 군․구 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하여 검사를 받을 수 있고 자세한 사항은 시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박남춘 시장은“코로나19의 세계적 유행 추세로 해외 확진자의 국내 유입이 늘어나는 만큼 해외 입국자로 인한 지역사회 감염 발생을 사전에 차단하고 방역 조치에 최선을 다하고 있으며, 시민여러분께서는 최대한 집에서 머무르며 고강도「사회적 거리두기」에 참여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창재 취재본부장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재 취재본부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