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종합
이천시 종합민원실,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 앞장무인민원발급기 • 내방객 사이띄워 줄서고, 앉기

이천시(시장 엄태준)는 코로나19 바이러스의 확산을 막기 위하여 종합민원실 자체의 대응방안을 수립하여 전국 최초로 읍면동까지 선제적으로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가림막”을 설치한데 이어 ‘사회적 거리두기’캠페인을 실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종합민원실을 방문하는 민원이 1일 평균 약 500명에 달하였으나, 2월 하순부터 민원이 주춤하는 추세를 보이다가 최근 다시 민원내방객이 예년 수준의 80% 정도 수준까지 올라간데에 따른 선제적 조치다.

종합민원실내 응접의자 사이에 “사회적 거리두기”캠페인 문구를 부착하여 대기하는 민원인이 사이를 띄워서 앉도록 하고, 일처리를 하는 민원인 사이도 띄워서 앉도록 기존 의자의 간격을 넓혔다.

또한, 최근 소상공인 대출로 무인민원발급기로 발급받기 위한 민원인이 대기하는 줄이 증가하자 민원인 대기선을 부착하여 민원인간의 사이간격 띄워서 줄서기를 할 수 있도록 하고, 민원실과 로비의 전광판을 통해서도 홍보하고 있다.

캠페인의 문구는 『당신이 싫어서가 아니라 당신을 위한 배려』로 ‘서로를 위한 배려의 시작이 『사회적 거리두기』로 확산되어 조기에 코로나19가 종식되기를 바란다’고 엄태준 이천시장은 밝혔다.

윤광진 본부장  in270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광진 본부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