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문화·예술
(재)김포문화재단, 2020 무지개다리사업 선정
사진자료: 김포문화재단 제공

(재)김포문화재단(대표이사 최해왕)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주관하는 ‘2020 문화다양성 확산을 위한 무지개다리사업’에 5년 연속 주관기관으로 선정되어 총 6,000만원의 지원액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특히, 올해부터 3년 연속 지원사업으로 전환됨에 따라 문화재단은 계속 지원을 통해 중장기적으로 지역의 문화다양성 교류·확산을 위한 사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무지개다리사업은 지역·세대·성별·인종 등 문화적 차이를 지닌 지역사회 구성원들 간의 소통과 교류를 돕는 사업으로, 전국 26개 지역에서 추진된다.

올해 김포문화재단은 △김포시 문화다양성 실태조사 △학교로 찾아가는 문화다양성 교육사업 △문화다양성 전문인력 양성 프로그램 △예술매개 교류프로그램 ‘아트링크’ △문화다양성 주간행사 △시민주도형 확산 프로그램 ‘문화다양성 미디어 플랫폼’ 등 기존 프로그램을 확대 운영하는 한편, 재단에서 운영하는 사업에 문화다양성의 가치를 반영하여 보다 전략적으로 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김포문화재단 최해왕 대표이사는 “문화의 다름을 존중하기 위한 문화다양성 사업을 통해 지역 내 포용성을 높이고, 문화다양성 가치 확산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라며 “문화다양성 가치를 김포시의 화합과 소통을 위해 확산 및 발전시킬 계획이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한국문화예술위원회는 문화다양성 증진과 가치확산을 위한 ‘문화다양성 우수사례 공모전’에서 11개 기관 및 단체의 우수사례를 선정하였으며, 김포문화재단이 우수상에 선정되어 한국문화예술위원장상을 수상할 예정이다

윤상호 대표기자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상호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