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첫 민선 경기도 안산시 체육회장에 배정완(65세)후보가 당선

지난 20일 안산 와~스타디움 기자실에서 실시 된 체육회장 선거에서 총 유권자 244명 중 223명이 투표했고, 이 가운데 배정완 당선인은 84표(37.7%)를 득표해서 초대 민선 안산시 체육회장 당선을 확정지었다.

배정완 당선인은 현직 변호사로 1991년부터 안산에 거주하며 안산시 생활체육 테니스협회장, 안산YMCA 이사와 사회체육위원장을 역임하며 프로구단 유치 등 안산체육발전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쳐왔으며, 특히 민선 7기 안산시장 인수인원장을 역임하며 윤화섭 시장과 함께 민선7기 생생 도시 안산의 청사진을 제시한 경력을 가지고 있다.

배정완 당선인은 이날 당선증을 받은 뒤 “지지해준 종목단체 · 동체육회 대의원들과 안산시 체육인 모두에게 감사드린다.”며 “선거로 인해 흩어진 체육계의 마음을 하나로 만들어 안산시 체육 발전을 위해 혼신의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각오를 밝히며, 윤화섭 안산시장 및 안산시의회와 함께 ▶안산시 체육회의 법정법인화 ▶안산시 체육회관 건립 ▶종목단체 역량 강화를 위한 각종 지원을 확대▶동체육회 위상 제고▶학교체육육성▶체육시설 확충·보완 등을 이뤄 나가겠다고 다짐 했다.

한편 배정완 당선인은 오는 21일부터 공식적으로 안산시체육회장 공식업무에 들어가 향후 3년간 직을 수행하게 된다.

장용수 취재본부장  jysp112@hanmail.net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용수 취재본부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