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인천
인천 중구, 2020년 영종 일자리프로젝트 국비 공모에 선정맞춤형 일자리로 지역경제 활성화 견인 -/영종지역 원거리 출·퇴근자를 위한 기숙사 지원 시범사업 추진 -

인천 중구(구청장 홍인성)가 중점적으로 추진하는 영종 일자리프로젝트가 중앙정부 국비 공모에 선정돼 1억 원의 국비를 받게 됐다.

구는 2020년 영종의 대표브랜드 일자리(공항·물류 등 배후산업, 항공정비(MRO), 복합리조트 산업분야 등)를 잇는 영종 일자리프로젝트 3년차 사업이 고용노동부 주관 국비 공모에 선정되어 영종지역만의 특화된 일자리 창출사업을 추진한다고 12일 밝혔다.

해당 사업은 고용노동부의 지역·산업맞춤형 일자리창출 지원 일반사업으로 인천국제공항 3단계 물류단지 조성 및 복합리조트(한상드림아일랜드, 무의쏠레오, 아이퍼스 등) 개발 활성화, 인천국제공항과 항공정비특화단지 개발을 위한 MRO 클러스트 기반 시설 조성 등 사회기반시설 투자가 현실화됨에 따라 민자로 유치되는 SOC 사업과 그에 파생되는 일자리 창출의 선순환 구조의 틀을 만들기 위해 추진되는 능동적인 고용서비스 사업이다.

올해는 영종 일자리프로젝트 추진 3년차로 채용규모 300인 이상의 채용박람회와 상시수요기업과의 구직 매칭사업인 상설채용의 날(Job Matching Day), 1社 Only-One 채용설명회, 구인처방문 버스투어 등 기존 취업지원 사업을 비롯해, 지난 5월 인천국제공항 상주기업 및 종사자를 대상으로 실시한 현황조사 결과분석을 바탕으로 인천국제공항 및 배후지역 입주 중소기업 및 종사 근로자를 대상으로 한 기숙사 지원 사업을 시범사업으로 새롭게 추진할 계획이다.

홍인성 중구청장은 “지역과 산업 특성에 맞는 다양한 일자리 사업 발굴 추진을 통해 지역 특화 일자리의 전략적 창출로 주민들에게 보다 많은 일자리를 제공하여 활력이 넘치는 경제도시 조성에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창재 취재본부장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재 취재본부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