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정치·지역정가
더민주당 김교흥 인천서구갑 예비후보, 문재인 대통령, 정세균 국무총리와 함께한 사진 화제‘힘 있는 일꾼’ 강조한 이색명함 눈길

김교흥(제21대 국회의원총선거 인천서구갑)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의 ‘힘 있는 여당 후보’를 강조한 이색 명함이 화제다.

명함에는 김 예비후보를 중심으로 문재인 대통령과 정세균 국무총리가 나란히 미소를 짓고 있다. 해당 사진은 김교흥 후보가 정세균의장 비서실장으로 재임하던 당시, 19대 대선에 당선된 문 대통령이 취임선서를 위해 국회에 방문했을 때 촬영됐다.

명함 뒷면에는 김 후보의 4‧15총선 슬로건인 ‘일하자 국회, 바꾸자 서구’를 명시하여, 국회 정상화와 산적한 서구 현안을 해결 할 수 있는 힘 있는 여권 후보임을 강조했다.

김교흥 예비후보는 “서구는 경인고속도로 일반화, 도시재생, 루원시티 개발, 서울지하철 7호선과 GTX-D, 로봇랜드 등 수년째 멈춰있는 현안들이 많다”며 “힘 있는 여당 후보로서 서구의 발전과 새로운 변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김 후보는 정세균 국무총리가 국회의장에 재임하던 당시 비서실장과, 국회사무총장(장관급)으로 활동 한 바 있다.

이후 최근까지 더불어민주당 서구갑지역위원장을 맡아 원외 위원장임에도 불구하고 청라 소각장 이전·폐쇄, 서울지하철 7호선 조기 개통, 경인고속도로 일반화, 원도심 도시재생 등 지역의 굵직한 현안을 해결해왔다.

윤상호 대표기자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상호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