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부천시, 제설장비 정비·담당자 교육 실시… 15일부터 제설 종합대책 추진
도로제설작업 중인 차량 모습

부천시는 겨울철 폭설 등 자연재난 발생에 대비하여 제설 대책 기간(2019년 11월 15일~2020년 3월 15일) 동안 효율적인 도로제설작업에 중점을 둔 종합대책을 수립하여 15일부터 추진한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 10월 살포기, 자동염수분사장치 등 총 344대의 제설장비 정비를 완료했으며, 미세먼지 발생 예방과 환경오염을 방지하고자 친환경 제설제 위주로 총 2천9백여 톤의 제설자재를 준비했다.

시는 70개의 주·보조간선 도로부터 주택가 골목길에 이르기까지 신속하고 꼼꼼한 제설작업을 위해 전문업체와 용역계약을 맺었다. 또한 50개소의 급경사지 및 207개소의 이면도로 등 제설취약구간 담당공무원을 지정하여 필요 시 신속하게 공무원 및 상근 인력을 제설작업에 투입할 계획이다.

시는 또한 지난 7월 광역동 출범 이후 변경된 제설 담당자를 대상으로 2회에 걸쳐 제설 운영 실무 교육을 실시하는 등 다가오는 겨울철 폭설 대비를 위한 만반의 준비를 마쳤다.

김영섭 도로관리과장은 “시민의 안전과 행복을 지킬 수 있도록 겨울철 폭설에 대비해 제설 준비에 심혈을 기울였다. 시민들도 내 집 앞 눈 치우기에 적극 동참해 주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윤효정 기자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효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