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인천
인천도시공사, 인천내일을여는집으로부터 감사패 수상노숙인 자활을 위한 지속적인 후원에 감사의 마음 전해

[인천=윤상호 기자] 인천도시공사(사장 박인서)는 지난 8일 열린 (사)인천내일을여는집(이사장 이준모) 21주년 후원의 날 기념식에서 노숙인 자활 지원에 대한 격려의 의미로 감사패를 전달받았다고 밝혔다.

(사)인천내일을여는집은 1998년 실직자 노숙인을 위한 쉼터 및 자활모임터에서 시작하여 2000년 인천시로부터 정식인가를 받아 노숙인을 위한 민간차원의 지역사회 안전망을 구축해오고 있다.

도시공사는 2015년부터 지속적으로 후원금을 전달하는 등 노숙인 자활에 힘을 보태고 있다. 올해 7월에는 노숙인 자활쉼터에 소방시설(스프링클러) 설치를 후원하기도 했다.

이날 감사패를 전달한 이준모 (사)인천내일을여는집 이사장은 “노숙인의 자활을 위해 후원을 아끼지 않고 애써 주신 데 고마움의 표시로 감사패를 전한다”고 말했다.

이에 박인서 인천도시공사 사장은 “뜻깊은 감사패를 받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앞으로도 사회적 약자의 권익보호와 복리 증진에 힘쓰고, 사회적 가치 창출에 앞장서며 상생하는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공사는 다음달 2일 직원들이 직접 만든 빵400개와 우유 400개를 노숙인 및 무료급식소에 전달할 계획이다.

윤상호 대표기자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상호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