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문화·예술
고양시, 도시재생과 환경을 주제로 ‘2019 고양도시포럼’ 성황리 개최사람과 자연이 공존하는 따뜻한 도시를 위한 ‘고양도시포럼’의 막이 올랐다!

고양시가 주최하는 ‘2019 고양도시포럼’의 본격적인 막이 올랐다.

23일 오전 9시부터 킨텍스에서 개최된 이번 행사는 이윤승 고양시의회 의장, 김이탁 국토교통부 도시재생사업기획단장, 최종원 한강유역환경청장, 박수현 유엔헤비타트 한국위원회장의 축사로 시작됐으며 도시재생, 기후․환경에 관심 있는 전문가, 일반시민 등 전국에서 3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성황리에 열렸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기조연설을 통해 “사람과 공동체, 생태가 어우러지는 사회로 전환하는 것, 성장의 관성을 버리지 못하고 파괴를 거듭하는 허구에서 깨어나 미래세대를 위한 세계도시의 결단을 제안한다”라며 포럼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번 고양도시포럼은 ‘도시, 미래를 묻다-사람과 자연이 공존하는 따뜻한 도시를 위해’라는 슬로건으로 도시재생과 기후․환경 등 2가지 세션으로 운영된다. 세션별로 국외 전문가들의 사례 발표 및 고양시 적용방안이 발표될 예정이며, 발표 후 국내․외 전문가들이 함께 모여 토론의 장을 만들어나갈 예정이다.

특히, 도시재생과 기후․환경 분야는 최근 국내에서도 그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는 분야로 영국 런던, 뉴질랜드, 독일, UNFCCC 등 국외 사례 및 정책동향을 살필 수 있는 자리로 구성돼 그 의미가 상당히 클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2019 고양도시포럼’은 그간 형식적으로 개최되던 일반적 포럼과는 달리 지난 22일 세션별 국내․외 전문가가 ‘고양시 도시재생활성화지역’, ‘장항습지’ 등 여건 및 현황파악을 위한 현장답사가 선행돼 실효성 있는 ‘고양 도시아젠다(Agenda)'를 모색하는 과정이 눈길을 끌었다.

23일 오후 6시까지 진행되는 이번 포럼은 ▲도시재생 세션(9~12시) ▲기후․환경 세션(13시30분~16시30분) ▲종합세션(16시50분~18시)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윤상호 대표기자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상호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