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포토
순천향대 부천병원, ‘지역 주민과 함께하는 간 질환 공개강좌’ 개최

순천향대학교 부천병원이 ‘제20회 간의 날(10월 20일)’을 기념해 오는 24일 오후 2시 순의홀(별관 지하 1층)에서 ‘지역 주민과 함께하는 간 질환 공개강좌’를 개최한다.

‘간의 날’은 대한간학회가 국민들에게 간 질환에 대한 올바른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제정한 날이다. 매년 10월 20일을 전후해 간 질환 건강강좌 등 다양한 건강 캠페인을 실시한다.

이번 공개강좌는 ▲간 센터 소개(김영석 소화기내과 교수), ▲B형 간염의 진단과 치료(이세환 소화기내과 교수), ▲C형 간염의 진단과 치료(김상균 소화기내과 교수), ▲알코올성 지방간의 진단과 치료(유정주 소화기내과 교수), ▲비알코올성 지방간의 진단과 치료(정승원 소화기내과 교수), ▲간 이식이란?(정재홍 외과 교수),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된다.

김영석 순천향대 부천병원 소화기내과 교수는 “국내 전체 간암 발병 원인의 80%에 육박하는 B형 및 C형 간염, 간경변증의 심각성과 진단·치료·관리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공개강좌를 준비했다. 또한, 많은 분이 관심을 갖고 있는 지방간 질환에 대해서도 강의가 있을 예정이니 많은 지역 주민들이 참석해 유익한 건강정보를 얻어 가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공개강좌는 누구나 무료로 참석할 수 있으며, 상세 문의는 032-621-5079로 하면 된다.

윤효정 기자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효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