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사회
부평사회적 경제마을센터, 허브공간 개소식 및 토론회 열어

부평구(구청장 차준택)는 10일 부평사회적경제 마을센터에서 사회적경제 육성 허브공간 개소식 및 토론회를 실시했다.

구는 이번 부평사회적경제 마을센터 3층 리모델링 공사를 통해 창업 공간과 문화·휴게 공간, 열린 공간을 조성했다. 해당 공간은 사회적기업과 마을기업, 자활기업, 협동조합 등 사회적경제 기업인들이 교류할 수 있는 허브공간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행사는 개소식에 이어 지역의 문제를 지역이 주도적으로 해결하기 위해 사회적경제조직과 마을공동체의 역할이 무엇인지 함께 논의해보는 토론회도 마련됐다.

‘살고 싶은 마을, 서로 돌봄의 마을공동체를 만드는 사회적 경제’를 주제로 김신양 한국사회적경제연구회장이 발제를 맡았다.

이어 최윤경 도우누리정다운 사회적협동조합 이사장과 이성수 부평사회적경제 마을센터장, 박양희 인천평화의료복지 사회적협동조합 보건복지실장이 참여하는 자유토론도 실시됐다.

차준택 구청장은 “지역주민들이 허브공간에서 서로 소통하고 아이디어를 공유해 사회적경제에 대한 관심이 확산되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며 “나아가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할 수 있는 의미 있는 공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윤상호 대표기자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상호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