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행정
원당~서대문 M버스 이달 18일 운행개시, 5년 전 약속 지켰다.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원당~서대문 M버스(M7145번)가 이달 18일부터 운행을 개시한다고 밝혔다.

운행구간은 고양시 원당 대림아파트를 기점으로 ▲신원당마을입구 ▲원당역 ▲원흥역 4번출구 ▲도래울2단지 상가 ▲도래울마을 5․6단지를 경유하며, 서울시 구간은 ▲합정역 ▲홍대입구역 ▲연세대앞 ▲이대역 ▲충정로역을 경유해 종점인 서대문역사거리까지 운행된다.

원당~서대문 M버스는 단순히 노선 하나가 개통됐다고 평가하기는 어려울 정도로 우여곡절을 겪었다. 이 노선은 현 고양시장이 경기도의원 활동 당시 국토부․서울시의 완강한 반대에도 불구하고 2014년부터 끈질긴 협의․설득 끝에 2017년에 최종 승인 받았다. 이후 2018년에 운송사업자 모집공고가 2회 유찰되며 사업계획 취소 위기까지 겪었지만, 최종적으로 선진버스가 함께하게 됐다.

고양시 대중교통과장은 “서대문 권역까지 신속하게 이동할 수 있어 시민들의 서울 출․퇴근길이 더욱 편리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정말 어렵게 운행하게 된 노선인 만큼 더욱 신경써서 관리하겠다”고 말했다.

이 소식을 접한 고양시 원당․원흥지구 주민들은 “오랜시간 기다려왔던 노선이 개통되어서 다행이다. 교통불편 해소에 계속 관심을 가져달라”며 반겼다.

고양시는 오는 18일 운행개시를 앞두고 전일 17일 고양어울림누리에서 개통식을 개최한다. 최근 돼지열병 확산 관련 내부방침상 대규모 행사 대신 관계자 위주로만 간소하게 진행될 예정이다.

윤상호 대표기자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상호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