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사회
영흥도 인근해상 유선, 레저보트 간 충돌 인명사고 없어영흥도 남동방 해상에서 유선과 레저보트 경미한 충돌, 사고경위 조사 중

인천해양경찰서(서장 이방언)는 영흥도 인근해상에서 유선과 레저보트가 충돌하였으나 다행히 인명사고는 없었다고 9일 밝혔다.

인천해양경찰서는 9일 오전 8시 13분경 영흥도 남동방 2.1km 해상에서 승객 36명이 탄 유선 A호(20톤, 선원 3명포함 승선원 39명) 와 레저보트 B호(0.7톤, 모터보트, 승선원 2명) 가 충돌했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구조세력을 급파하는 한편 인근 선박에 사고사실을 알려 항행 주의 및 구조협조를 요청했다.

충돌로 인해 B호에 타고 있던 승선원 1명(고모씨, 59세)이 해상으로 추락하였으나, A호가 던진 로프를 붙잡고 있다가 인근 레저보트가 구조했으며, 다리 등의 통증을 호소하고 있다.

A호에는 승객 36명과 선원 3명 등 총 39명이 타고 있었으나, 다행히 침수 등의 선체 안전 상태에 이상은 없었고, 다친 사람도 없었다. B호는 선체 일부분에 경미한 파손이 있으나 운항 가능하여 경찰관이 승선해 자력으로 선재도에 입항조치 했다.

인천해양경찰서 관계자는 “사고 선박 선장 및 운항자를 대상으로 음주측정을 하였으나 이상은 없었다” 라며 “인명사고 및 해양오염은 발생치 않았으며,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라고 말했다.

한편, 유선 A호는 오늘 오전 6시경 승객을 태우고 영흥도 진두항에서 출항하였으며, 레저보트 B호는 오전 7시 30분경 선재도에서 출항해 낚시 등 레저활동을 한 것으로 확인되었다.

윤상호 대표기자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상호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