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문화·예술
파주시 교하도서관, 컬렉션 연계 강연‘지금 한국문학장에서 퀴어한 것은 무엇인가’개최

파주시 교하도서관은 오는 20일 한국의 퀴어(성소수자) 문학에 대해 이야기하는 문학강연을 개최한다.

도서 전시 코너 'FOCUS'의 8월 주제인 'Over the Rainbow'의 연계 행사로 기획된 강연은 '지금 한국문학장에서 퀴어한 것은 무엇인가'라는 주제로 문학평론가 오혜진 작가가 진행할 예정이다.

저서 ‘지극히 문학적인 취향’을 출간한 오혜진 작가는 ‘퇴행의 시대와 ‘K문학/비평’의 종말‘이라는 글로 한국문학계에 큰 반향을 일으킨 바 있으며 ’문학을 부수는 문학들‘, ’그런 남자는 없다>, <을들의 당나귀 귀> 등의 책을 함께 썼다.

오혜진 작가는 "현재 한국문학장에서 전개되는 퀴어서사에 대한 광범위한 수용이 90년대 전후에 축적한 문화적 역량과 관련됐으며 최근 서구중심주의와 신자유주의, 가족주의, 국민국가주의와 결탁하는 퀴어 담론의 일단(一端)은 비판적으로 검토될 필요가 있다"고 강연 주제 배경을 밝혔다.

교하도서관은 이번 강연을 통해 한국사회의 이성애 규범성을 살펴봄으로써 ‘정상성’의 감각을 파열시키는 ‘퀴어(queer)’, ‘퀴어적인 것’을 살필 예정이다. 강연은 누구나 참여가 가능하며 교하도서관 홈페이지(https://lib.paju.go.kr/ghlib) 또는 안내데스크를 방문하거나 전화(031-940-5153)로 접수하면 된다.

윤상호 대표기자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상호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