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정치·지역정가
경기 포천경찰서 소속 A 파출소장 초과수당 부정 수령 의혹 감찰1년 6개월동안 1,000만원 부정 수령 의혹
  • 경기북부취재본부장 김동원 ,홍대호기자
  • 승인 2019.07.24 09:35
  • 댓글 1

경기북부지방경찰청 산하 포천경찰서 소속 A 파출소장이 초과근무 수당을 부정 수령했다는 내부고발이 있어 경찰이 감찰중이다.

A 파출소장은 초과근무를 한것처럼 1년6개월에 걸쳐 1000만원 가량의 수당을 챙겨왔다는 고발이 있기 때문이다.

22일 경기북부지방경찰청에 따르면 포천서 관내 A 파출소장은 퇴근후 자신의 초과근무를 부하직원에게 대신 입력하게 해왔다는 내부고발이 감찰부서에 접수됐다고 밝혔다.

경찰은 시스템에 입력된 초과근무 입력내역과 A파출소장의 근무내용을 비교하며 진상조사를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B순경의 내부고발에 따르면 A파출소장은 경찰서와 달리 파출소에는 출퇴근 지문인식 시스템이 대부분 없다는 점을 악용했다.

B순경은 A파출소장이 "월급내역서에서 왜 금액이 이렇케 적냐? 초과근무 수당을 더 올려야 하는거 아니냐? 내가 아침미다 일찍나오고 그러면 네가 알아서 찍어야 하는거 아니냐?는 식으로 지시를 하였다고 밝혔다.

B순경은 경찰조직에서 초과근무 실태를 확인하는 일이 거의 없기 때문에 이런 일이 발생했다며 불이익을 감수하더라도 이렇케 묵인하는 비리를 바로 잡아야 한다고 지적했다.

A파출소장은 파출소를 나선뒤에도 근무했고 직접 시스템에 초과근무를 입력했다고 의혹을 강하게 부인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관계자는 빠른 시일내에 고발된 파출소장등 관계자들을 불러 부정수령 진위여부 및 부정수령기간등을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경기북부취재본부장 김동원 ,홍대호기자  iceman4122@hanmail.net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기북부취재본부장 김동원 ,홍대호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