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경기
‘부천페이’발행 100억 원 돌파! 일반판매분 道내 최고 수준
부천형 지역화폐인 ‘부천페이’가 발행 100억 원을 돌파했다.

부천시(시장 장덕천)는 “올해 250억원이 발행 목표인 ‘부천페이’가 석달만에 100억 원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카드형 지역사랑상품권인 부천페이는 지난 4월 스마트폰 앱으로 출시된 이후 3만 8천여장의 카드발급과 약 66억 원의 일반판매를 기록해 도내 최고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부천페이는 스마트폰 앱과 NH농협은행(판매대행 11개 지점) 창구에서 신청 및 구매(충전)할 수 있으며 평상시에는 6%, 추석·명절 등에는 10%의 인센티브를 지원한다. 현재 구매 인센티브 한도는 월 40만원이다.

일부 사용 제한 업체를 제외하고 신용카드 단말기가 설치된 연 매출 10억 원 이하 소상공인 사업체와 전통시장에서 모두 사용 가능하다.

시는 일반판매분이 시민들의 큰 호응을 얻어 당초 예상보다 빨리 목표액 90억 원의 70% 이상을 달성함에 따라 30억 원 이상 추가 발행을 검토 중이다.

이재우 생활경제과장은 “10% 인센티브 기간을 8월과 9월까지 확대하고 인센티브 한도 금액도 현재 월 40만원에서 월 50만 원으로 상향을 추진 중”이라며 “소상공인에게 실질적인 혜택이 가도록 판매분을 적극 소비해 줄 것”을 당부했다.

윤효정 기자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효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