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인천
인천시, “수막구균성수막염” 주의 당부의심환자 2명에 대해 역학조사 진행중
  • 이창재 취재본부장
  • 승인 2019.05.31 18:56
  • 댓글 0

인천광역시는 발열, 두통, 구토, 관절염, 폐렴, 패혈증세를 동반하는 법정전염병 수막구균성수막염으로 의심되는 환자 2명이 5월 29일 신고 되어 역학조사에 나섰다고 밝혔다. 

1명은 5월 31일 검사에서 음성으로 판정되어 현재 2차 검사를 실시하고 있으며, 의심환자 1명은 사망하여 역학조사 중이다.

김혜경 보건정책과장은 “수막구균성수막염 예방을 위해서는 사람들이 밀집한 곳이나 의심환자와의 접촉을 피하고, 감염병 예방을 위해 개인위생을 철저히 해야한다.”며, 아울러, “발열, 두통, 구토, 경부 경직(목이 뻣뻣해짐) 등 의심증상이 발생하면 의료기관에서 진료를 받을 것”을 당부하였다.

이창재 취재본부장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재 취재본부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