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인천
인천시교육청, 콜롬비아 교원초청 교육정보화 노하우 전수

인천광역시교육청(교육감 도성훈)은 15일(수)부터 오라카이 송도파크 호텔 로즈홀에서 한국전쟁 참전국인 콜롬비아 교원 20명을 초청하여 연수를 진행하고 있다.

인천광역시교육청은 2006년부터 개발도상국에 교원초청연수와 함께 교육정보화 인프라를 지원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2개국 232명의 교원을 초청하여 연수를 실시하면서 556대의 컴퓨터를 지원하였다. 콜롬비아와는 2009년부터 교류협력국 교원 초청연수를 통하여 162명에게 정보화연수를 실시하였고, 컴퓨터 176대를 지원한 바 있다.

연수 교육과정은 4차 산업혁명을 대비한 미래인재 양성을 위하여 사물인터넷, 가상현실, 3D 프린팅, 드론, 아두이노와 대장장이 보드를 활용한 프로그래밍 등으로 구성되었고, 양국교원간 교육 현안토론, 인천장수초등학교와 인천해원중학교의 ICT활용 수업 참여, IT 산업체 및 기관 견학, 한국문화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어 있다.

연수에 참가한 쎄싸르 아오구스또 구띠에레스 로드리게스 교사는 “한국은 잘 갖춰진 정보화 인프라가 인상적”이라며, “그동안 교류협력국 연수에 다녀간 교사들은 자부심이 크며 콜롬비아 교육의 정보화 수준 향상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2019년도 연수단들도 이번 연수를 통한 성장을 기대하고 있다”고 강조하였다.

도성훈 인천광역시교육감은 “콜롬비아는 중남미 국가 중 유일하게 한국전쟁에 참전하여 대한민국 발전에 많은 기여를 한 국가”라며, “인천광역시교육청은 콜롬비아와 지속적인 교류활동을 통하여 교육을 비롯한 많은 분야에서 상호 공동 발전할 수 있도록 꾸준히 노력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윤상호 대표기자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상호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