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사회
광명경찰서, 공동체 치안 활성화를 위한 『우리동네 소통의 날』 실시

광명경찰서(서장 황천성)에서는 지난 16일 20시부터 경찰과 주민자치센터, 자율방범대, 어머니자율방범대, 외국인자율방범대, 생활안전협의회, 민간자경대, 주민자율순찰대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광명署 全 지구대에서 범죄예방을 위한 간담회와 합동순찰을 실시했다.

각 지구대에서는 지역별 범죄 취약요소, 주민 불안요인에 대한 문제점을 공유하고, 주민의견 수렴을 통해 맞춤형 치안활동에 반영하고자 합동순찰 前 자연스러운 분위기 속에서 간담회를 실시하였으며,

이후 주민이 선정한 불안지역, 범죄 취약지역을 순찰노선에 반영하여 이날 참여한 주민, 지자체와 함께 절도예방 골목길 순찰, 배회청소년 비행예방, 공원 내 공중화장실 비상벨 작동 점검, 치안시책 및 개정 법률이 실린 광명 치안소식지 배부 등 많은 활동을 펼쳤다.

‘우리동네 소통의 날’은 광명경찰서에서 금년 3월부터 매월 셋째 주 화요일마다 민·관·경 공동체치안 활성화를 위해 추진하고 있는 활동으로써, 안전한 지역사회를 조성하고자 지역주민과 함께 소통하고 화합하는 시간이다.

황천성 광명경찰서장은 이날 우리동네 소통에 날에 참석하여 “공동체 치안의 중요성을 강조, 일상 속의 작은 관심과 실천만으로도 나와 이웃의 범죄예방에 큰 도움이 된다며 앞으로도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하였고, 지역치안을 위해 노력하시는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광명경찰서는 안전한 광명시를 위해 적극적인 치안활동을 전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윤상호 대표기자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상호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