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정치·지역정가
광명시의회 자치행정교육委, 현장 의정활동 펼쳐
11일 광명시의회 자치행정교육위원회 위원들이 하안도서관을 방문해 관계자로부터 업무현황에 대해 설명을 듣고 있다.

광명시의회(의장 조미수)가 지역 내 주요 기관 및 신축현장을 방문해 현장 점검과 대안 모색에 나섰다.

자치행정교육위원회(위원장 제창록)는 11일 하안도서관, 평생학습원 신축현장, 광명도시공사, 민원콜센터, 연서도서관 신축현장 등 5곳을 차례대로 방문해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했다.

먼저 오전에는 하안도서관과 평생학습원 신축현장을 방문한 위원들은 소관부서로부터 현황 및 향후 추진 계획 등을 청취했다.

이 자리에서 위원들은 시설 활용도를 높여 주민 편익을 증진하기 위한 의견을 제시했다.

이어 오후에는 광명도시공사와 민원콜센터를 방문, 사업현황을 면밀히 살피고 관계자들을 격려 했다.

마지막으로 위원들은 연서도서관 신축현장을 시찰했다.

올해 하반기 개관 예정인 연서도서관은 총 87억원을 투입해 지하1층, 지상3층 연면적 3228㎡ 규모로 건립된다.

위원들은 주요민원사항 등을 점검하며, 안전사고 예방과 차질 없는 공사 추진을 강조했다.

제창록 위원장은 “이번 현장활동 사항은 안건 심의와 행정사무 감사에 적극 활용하겠다”며 “앞으로 현장에서 답을 찾는 생각으로 동료 의원들과 함께 자주 현장에 나와 소통할 수 있는 의정활동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성정용 수석기자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정용 수석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