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문화·예술
2019년 제31회 김포시 문화상 수상자 선정

김포시(시장 정하영)는 ‘2019년 제31회 김포시 문화상’ 수상자로 향토문화, 예술, 체육, 사회봉사부문에서 각 4인을 선정・발표했다.

올해로 31회째를 맞이하는 김포시 문화상은 매년 향토문화 발전과 민족문화 향상에 기여한 공적이 많은 시민을 발굴, 시상해 자긍심을 고취하고 시민의 문화예술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자 1986년도에 제정된 상이다.

지난해까지 총 142명의 공로자에게 문화상이 수여됐으며, 올해도 덕망 있는 인사들로 심사위원회를 구성, 지난 21일 엄정한 심사를 거쳐 수상자를 결정했다.

조강치군패 재현과 노나메기 풍물놀이패 구성 및 전통쥐불놀이 체험 확산 등 다양한 활동으로 관내 문화 활성화에 기여한 향토・문화부문 김용태 님을 포함한 4명의 수상자 명단은 다음과 같다.

◆ ‘향토・문화 부문’ 김용태 (월곶면 주민자치위원장)

◆ ‘예술 부문’ 노수은 (국가무형문화재 제27호 승무 이수자)

◆ ‘체육 부문’ 정병규 (前 김포시 체육회 상임부회장)

◆ ‘사회・봉사 부문’ 황양심 (양촌읍 양곡9리 반장)

시상식은 오는 4월 1일 오후 5시, 하성면 전류리 포구에서 개최되는 ‘김포시민의 날’ 행사에서 수상자 가족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될 예정이다.

윤상호 대표기자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상호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