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경제
정하영 김포시장, 강소기업 (주) 에펠 방문 현장 목소리 청취공원·도로 스마트 가로등 시연

정하영 김포시장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15일 오전 하성면 귀전로 소재 ㈜에펠(대표이사 박준열)을 찾아 김포시의 기업지원 시책을 소개하고 현장의 목소리를 들었다.

정 시장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사물인터넷을 기반으로 하는 스마트 가로등을 개발, 시대를 선도하는 기업으로 성장하기 위해 노력하는 모습을 보니 대단하다”며 “김포시는 관내 강소기업을 육성하기 위해 운전자금, 환경개선사업 등 다방면에서 지원방안을 마련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정하영 시장은 ㈜에펠이 상용화에 성공한 스마트 가로등에 대한 시연과 설명을 듣고 격려했다.

스마트 가로등은 사물인터넷 기술을 기반으로 사람이나 차량의 움직임, 시간대별 주변 밝기, 통행량을 스스로 감지하여 자동 또는 원격으로 가로등의 점멸, 밝기 등 동작을 제어하는 가로등이다.

도로변에 설치될 경우 차량의 속도를 감지하여 차량의 진행방향 가로등이 차례로 점등하게 된다. 이어 차량이 통과한 후 3초 뒤에는 역시 자동으로 소등 또는 낮은 단계의 조도를 유지하게 돼 에너지 절감의 효과를 거둘 수 있다.

또한 스마트 가로등 기둥에는 LED전광판이 설치돼 있어 환경 및 공익, 도로 돌발상황 정보 등을 운전자에게 제공하는 기능도 가지고 있다.

윤상호 대표기자  jn250@naver.com

<저작권자 © 저널25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상호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